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사회

경주 축사 화재로 돼지 800여마리 소실…인명피해는 없어

입력 2022-11-27 08:57업데이트 2022-11-27 08:57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26일 오후 10시38분쯤 경북 경주 시래동의 한 돼지축사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났다. 2022.11.26. 경북소방본부 제공26일 오후 10시38분쯤 경북 경주 시래동의 한 돼지축사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났다. 2022.11.26. 경북소방본부 제공
26일 오후 10시38분쯤 경북 경주 시래동의 한 돼지축사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났다.

소방당국은 소방관 35명, 장비 13대 등을 동원해 2시간여 만인 00시49분쯤 불길을 잡았다. 이 불로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돼지 800여마리가 불에 타 죽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과 피해 규모를 조사하고 있다.

(경주=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사회 최신뉴스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