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사회

길에서 모르는 사람 2명 찌르고 도주…50대 용의자 검거

입력 2022-08-18 21:58업데이트 2022-08-18 21:59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광주에서 일면식도 없는 행인 2명을 흉기로 찌르고 달아난 혐의를 받는 5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광주 남부경찰서는 18일 행인들에게 흉기를 휘둘러 다치게 한 혐의(특수상해)로 A(55)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

A씨는 지난 17일 오후 4시 40분께 광주 남구 월산동 한 사거리에서 행인 B(60)·C(61)씨의 옆구리를 흉기로 각 1차례 찌르고 달아난 혐의다.

B·C씨는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받고 있으나 생명에 지장은 없다.

A씨는 경찰에 “B·C씨가 자신에게 욕설을 한 것 같다는 생각이 들어 홧김에 이 같은 일을 벌였다”고 진술했다.

A씨는 일면식도 없는 B·C씨를 10~15m가량 뒤따라가 범행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폐쇄회로(CC)TV 영상을 분석, 이날 오후 3시 10분께 광주 송정역사에서 A씨를 긴급 체포했다.

경찰은 범죄의 중대성과 도주 우려를 고려해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광주=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사회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