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사회

[날씨] 전국 천둥·번개 동반한 비…오후부터 기온 ‘뚝’

입력 2021-11-30 06:47업데이트 2021-11-30 06:47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초겨울 추위가 절정에 달한 12일 오전 서울 종로구 세종대로사거리에서 시민들이 두터운 외투를 입은 채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2021.11.12/뉴스1 © News1
화요일인 30일은 전국에 천둥·번개를 동반한 비가 내린 뒤 오후부터 기온이 크게 떨어질 전망이다.

기상청은 이날 전국이 중국 산둥반도 부근에서 북동진하는 저기압의 영향을 받다가 차차 벗어난다고 예보했다.

저기압의 영향으로 0시부터 오전 6시 사이에 서쪽 지역부터 비가 시작돼 오전 6~9시 전국 대부분 지역으로 확대된다.

새벽 3시부터 낮 12시 사이에는 수도권을 포함한 서쪽 지역에, 오전 9시~오후 3시에 는 그밖의 지역에 돌풍이 불고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10~20㎜의 강한 비가 내리겠다.

기온이 떨어지면서 오후 3~6시부터 수도권과 강원 내륙·산지, 충청 내륙, 전라 동부 내륙, 경상 서부 내륙, 제주도 산지에는 비가 눈으로 바뀌어 내리다가 밤에는 대부분 그친다.

1일까지 예상 강수량은 남해안·지리산 부근·제주도 20~60㎜, 그 밖의 지역은 5~40㎜다.

제주도 산지·강원도 산지 2~7㎝, 강원 내륙·충북 중남부·전북 내륙 1~3㎝, 경기 동부·충북 북부·충남권·경상서부 내륙·서해5도·울릉도·독도 1㎝ 내외의 눈이 쌓이겠다.

오후부터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남하하면서 기온이 급격하게 떨어지고 바람도 매우 강해 체감온도가 크게 낮아진다.

아침 최저기온은 0~11도, 낮 최고기온은 8~16도로 예상된다.

도시별 최저기온은 Δ서울 7도 Δ인천 8도 Δ춘천 2도 Δ강릉 9도 Δ대전 6도 Δ전주 9도 Δ광주 9도 Δ대구 4도 Δ부산 11도 Δ제주 13도다.

낮 최고기온은 Δ서울 9도 Δ인천 10도 Δ춘천 9도 Δ강릉 15도 Δ대전 11도 Δ전주 12도 Δ광주 12도 Δ대구 12도 Δ부산 15도 Δ제주 17도다.

원활한 대기 확산과 강수의 영향으로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이 ‘좋음’을 나타내겠다.

전국 해안과 강원 산지는 바람이 시속 35~60㎞, 순간풍속 시속 70㎞ 이상(강원산지는 110㎞)으로 매우 강하게 분다.

해상에서도 바람이 시속 35~70㎞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1.5~6m로 매우 높게 일어 풍랑특보가 발표될 가능성도 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사회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