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체로 숨진 20대男, 영양실조에 저체중…친구 2명 구속영장 신청

김혜린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1-06-14 21:30수정 2021-06-14 21:3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기사와 직접적 관련 없는 참고사진. ⓒGettyImagesBank
서울 마포구 연남동의 한 오피스텔에서 20대 남성이 나체로 숨진 채 발견된 가운데 사망자와 동거 중이던 친구 2명에 대해 경찰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사망자는 영양실조에 저체중 상태였던 것으로 파악됐다.

14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마포경찰서는 20대 남성 A 씨와 B 씨에 대해 살인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은 전날 오전 6시경 A 씨의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해 나체 상태로 숨져 있는 남성 C 씨를 발견했다. 경찰은 친구 A 씨와 B 씨를 중감금치사 혐의로 긴급체포했다. A 씨와 B 씨는 C 씨와 오피스텔에 함께 살고 있는 친구 사이라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에 따르면 C 씨는 발견 당시 시신엔 큰 외상은 없었지만, 영양실조에 저체중 상태였으며 폭행당한 흔적이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주요기사
이에 경찰은 두 사람이 C 씨를 감금한 채로 가혹행위를 해 C 씨가 사망에 이른 것으로 보고 이들의 혐의를 중감금치사에서 살인으로 변경한 뒤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 관계자는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시신 부검을 의뢰했다”며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혜린 동아닷컴 기자 sinnala8@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