丁총리 “윤석열 사의표명 대단히 유감…검찰개혁에 최선”

윤우열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1-03-04 14:40수정 2021-03-04 15:3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정세균 국무총리가 4일 오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 합동브리핑실에서 정부합동조사단 발족 등 주요 정책현안 브리핑을 위해 입장하고 있다. 2021.3.4 신원건 기자 laputa@donga.com
정세균 국무총리가 윤석열 검찰총장이 사의를 표명한 것에 대해 유감의 뜻을 밝히면서도 검찰개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정 총리는 4일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브리핑을 열고 “윤 총장이 임기 내내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철학을 잘 받들고 또 국민들의 여망인 검찰개혁을 잘 완수해주길 기대했지만, 이 같은 일이 일어났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법무부와 잘 협의를 해서 앞으로 검찰개혁이 잘 이뤄지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날 윤 총장은 사의를 표명하면서 “이 나라를 지탱해온 헌법정신과 법치 시스템이 파괴되고 있다. 우리 사회가 오랜 세월 쌓아올린 상식과 정의가 무너지는 것을 더 이상 지켜보고 있기 어렵다”고 했다.

주요기사
정 총리는 취재진이 이에 대한 입장을 묻자 “우리 정부는 헌법 체계를 지키기 위해서 최선을 다하고 있고 민주화의 진전 그리고 법치주의를 실현하기 위해서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답했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 직원들의 광명·시흥 신도시 땅 투기 의혹과 관련한 입장도 내놨다. 정 총리는 먼저 “서민 주거 안정을 위해 헌신해야 할 공공기관의 직원이 이런 부적절한 행위로 국민 신뢰를 저버리는 것은 결코 용납할 수 없다”며 송구하다고 고개를 숙였다.

이어 “오늘 국무총리실 국무1차장을 단장으로 관계기관 합동조사단을 구성하여 본격적인 조사에 착수했다”며 “3기 신도시 개발과 관련하여 공직자와 공공기관 임직원의 위법행위가 있었는지를 철저하게 조사할 것”이라고 밝혔다.

윤우열 동아닷컴 기자 cloudancer@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