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파주 공장서 질소 누출…인명 피해는?

동아닷컴 입력 2015-01-12 14:55수정 2015-01-12 14:5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파주 LG디스플레이. 사진=YTN 방송화면 캡쳐
파주 LG디스플레이

LG디스플레이 파주 공장에서 질소 가스가 누출돼 2명이 사망했다.

12일 오후 12시 50분께 경기도 파주시 월롱면 LG디스플레이 공장에서 질소 가스가 누출됐다.

이 사고로 2명은 사망하고, 4명은 병원으로 이송됐다.

주요기사
현재 가스 누출의 원인은 정확히 밝혀지지 않았다.

LG디스플레이 관계자는 “현재 사고 경위와 피해 규모 등을 파악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이번 파주 LG디스플레이 사고와 관련해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파주 LG디스플레이. 사진=YTN 방송화면 캡쳐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