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국인 카지노」이르면 내년 4, 5월께 첫 선

입력 1999-01-18 19:32수정 2009-09-24 13:4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내국인이 이용할 수 있는 카지노가 빠르면 내년 4,5월경 등장할 전망이다.

산업자원부는 18일 강원도의 요청에 따라 강원 정선군 고한읍과 사북읍 지역에 내국인 전용 카지노를 개장하는 문제를 실무차원에서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산자부는 개발주체인 ㈜강원랜드가 3월경 카지노업 허가를 받아 가건물을 짓고 영업준비를 마무리지은 뒤 내년 4,5월경 내국인 전용카지노를 개장할 수 있도록 관련부처인 문화관광부와 협의를 벌일 방침이다.카지노 리조트 개발계획은 탄광지역 종합대책으로 97년 4월 기본계획이 수립됐다.

〈송평인기자〉pisong@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