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가락 절단」범인 아버지 현장검증 실시

입력 1998-09-14 19:16수정 2009-09-25 01:5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경남 마산중부경찰서는 14일 마산시 합포구 교방동 사건현장에서 보험금을 노리고 아들의 손가락을 자른 혐의로 구속된 강종렬(姜鍾烈·42)씨에 대한 현장 검증을 실시했다.

티셔츠와 베이지색 면바지 차림의 강씨는 포승에 묶인 채 이날 오전 10시40분부터 자신의 집 안방에서 아들의 손가락을 자르고 강도가 들었다고 전화로 신고하도록 아들에게 시키는 과정을 재연했다.

〈마산〓강정훈기자〉manman@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