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정치

尹 “연말 누적 경상수지 흑자 예측…너무 불안해 말라”

입력 2022-10-04 09:39업데이트 2022-10-04 09:39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윤석열 대통령은 4일 “반도체 가격 하락과 수입원자재 가격 상승으로 무역적자가 발생하고 있지만, 연말 누적 기준으로 경상수지가 흑자를 보일 것으로 예측한다”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전 용산 대통령실 출근길 약식회견에서 이같이 밝히면서 “너무 불안해 하지 말고 해야 할 경제 활동 하라. 정부가 꼼꼼하게 24시간 비상체제로 잘 운영해나가겠다”고 했다.

윤 대통령은 “연준에서 계속 금리를 올리고, 또 경기가 어려울 거 같다는 그런 예측 또한 계속 조야에서, 위기론이 나오고 있다”며 “이럴 때일수록 차분하게 대응하고, 국제사회에서 볼 때 한국 정부가 이런 경제 불안 상황에서 체계적으로 대처하고 있다는 것을 보여주는 것 자체가 우리 경제의 (대외) 신인도를 제고시키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정부는 늘 건전한 재정을 유지하면서 민생을 챙기고, 또 성장동력도 계속 살려가면서 잘 챙겨가겠다”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아울러 “피치사에서 대외 신용도 평가할 때 우리가 일본보다 두 단계 더 높은 AA-로 아직 대외적 평가가 좋은 상태”라고 덧붙였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정치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