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정치

마드리드 도착한 尹 “3일 회담 통해 경제·안보 지킬 네트워크 구축할 것”

입력 2022-06-28 11:13업데이트 2022-06-28 11:34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윤석열 대통령과 부인 김건희 여사가 27일 오후(현지시간) 나토(NATO·북대서양조약기구) 정상회의 참석차 스페인 마드리드 국제공항에 도착해 공군 1호기에서 내리고 있다. 2022.6.28 마드리드=양회성기자 yohan@donga.com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정상회의 참석 차 스페인 마드리드를 방문한 윤석열 대통령이 28일 “3일간의 회담을 통해 경제, 안보를 함께 지키는 포괄적 네트워크를 구축하겠다”라고 다짐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오후 9시에도 석양이 남아있는 아름다운 도시 마드리드에 도착했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숙소에서 잠시 쉬며 첫 일정인 앤서니 노먼 알바니지 호주 총리와의 정상회담과 옌스 스톨텐베르그 NATO 사무총장과의 면담을 준비하고 있다”라며 “3일간의 회담을 통해 경제, 안보를 함께 지키는 포괄적 네트워크를 구축하겠다”라고 했다.

윤석열 대통령 내외가 27일 오후(현지시간) 스페인 마드리드 국제공항에 도착해 이동하고 있다. 2022.6.28 마드리드=양회성기자 yohan@donga.com
윤 대통령은 글과 함께 배우자 김건희 여사의 손을 잡고 대통령 전용기인 공군 1호기에서 내리는 모습이 담긴 사진을 첨부했다.

윤 대통령 내외는 27일 밤(현지시간) 스페인 마드리드 국제공항에 도착해 주 스페인 대사관 관계자들과 교민, 스페인 정부 인사 등의 환영 인사를 받은 뒤 공항청사 쪽으로 직접 걸어 이동했다.

이날 윤 대통령은 한국·호주 정상회담을 시작으로 나토 사무총장 면담, 스페인 국왕 주최 만찬 등 본격적인 다자외교 일정을 소화할 예정이다.


한지혜 동아닷컴 기자 onewisdom@donga.com
오늘의 추천영상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정치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