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정치

윤석열, 공동선대위원장에 이수정 영입…김도읍도 물망

입력 2021-11-29 09:38업데이트 2021-11-29 09:38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국민의힘 중앙선거대책위원회에 이수정 경기대 범죄심리학과 교수가 여성 전문가로 합류할 것으로 29일 알려졌다.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는 이날 당 선대위 첫 회의에서 논의를 거쳐 이같은 인선안을 확정, 발표할 것으로 전해졌다.

이 교수는 범죄심리학자로서 여성을 대상으로 한 강력범죄에 대한 엄벌을 요구하고, 여성·아동 인권보호에도 적극적으로 목소리를 높여온 인물이다.

이 교수는 국민의힘 전신인 미래통합당 성폭력대책위 태스크포스(TF)에서 활동하며 스토킹 범죄 처벌법안과 조두순 보호수용법안 등 정책 입안을 지원한 바 있다. 국민의힘 4·7재·보궐선거 경선준비위원회 위원으로도 활동했다.

이준석 대표가 한때 이수정 교수의 선대위 합류를 공개적으로 반대해왔지만, 윤 후보는 이 교수의 합류만으로도 외연확장에 상징적 의미가 있을 것으로 판단, 영입을 추진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윤 후보는 이 대표의 제안으로 PK지역 3선 김도읍 의원을 공동선대위원장으로 임명할 것으로 알려졌다.

김 의원은 당 내에서 정책통이자 전략통으로 현재 국민의힘 정책위의장을 맡고 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정치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