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LG-SK 배터리 분쟁 합의에 “참으로 다행…의미 매우 커”

뉴스1 입력 2021-04-12 11:27수정 2021-04-12 11:2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문재인 대통령. 2021.4.9/뉴스1 © News1
문재인 대통령은 12일 LG와 SK간 배터리 분쟁 합의에 대해 “참으로 다행”이라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자신의 SNS에 올린 메시지를 통해 “2차전지 분야에서 세계 선두권으로 성장해 온 LG(LG에너지솔루션) 와 SK(SK이노베이션)가 모든 법적 분쟁을 종식하기로 한 것은 참으로 다행”이라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최근 세계 경제 환경은 기술 변화의 속도가 빨라지고 공급망 안정이 더욱 중요해지고 있다”면서 “국내의 산업생태계 구성원들이 경쟁을 하면서 동시에 상호 신뢰를 기반으로 협업해 나가는 것이 국익과 개별 회사의 장기적 이익에 모두 부합한다는 점에서 양사의 합의는 의미가 매우 크다”고 강조했다.

그는 “앞으로 양사를 비롯한 우리의 2차전지 업계가 미래의 시장과 기회를 향해 더욱 발 빠르게 움직여서 세계 친환경 전기차 산업의 발전을 선도해 주기를 기대한다”며 “정부도 전략산업 전반에서 생태계와 협력체제 강화의 계기가 되도록 적극적인 역할을 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주요기사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