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충격적 사건…어떤 이유로도 용납 안 돼”

서한길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0-09-24 17:21수정 2020-09-24 18:1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문재인 대통령. 사진=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은 24일 해양수산부 공무원이 북한군으로부터 피살된 사건과 관련해 “충격적인 사건으로 매우 유감스럽다”며 “어떤 이유로도 용납될 수 없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노영민 대통령비서실장과 서훈 국가안보실장으로부터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원회 회의 결과와 정부 대책을 보고받고 이같이 말했다고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다.

문 대통령은 “북한 당국은 책임있는 답변과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경고하고, 군이 경계 태세를 더욱 강화해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보호하기 위한 만반의 태세를 갖추라고 지시했다.

서한길 동아닷컴 기자 street@donga.com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