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기명씨 "언론사에 법적대응"

입력 2003-06-03 01:04수정 2009-09-29 02:3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의 후원회장을 지낸 이기명(李基明)씨는 2일 연합뉴스와의 전화통화에서 자신의 경기 용인 땅과 관련된 언론의 의혹 제기에 대해 “사실이 아닌 보도로 명예를 훼손한 일부 기자와 언론사에 대해 곧 민사소송과 형사상 명예훼손 고소 등 법적 대응을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이씨는 “(여러 의혹에 대해) 지금 해명하는 것은 적절치 않으며, 법적 대응과정에서 모든 것을 밝히겠다”면서 “변호사를 이미 선임했기 때문에 법적 대응은 곧 이뤄질 것이다”고 말했다.

박성원기자 swpark@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