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준영 외교통상차관 『金대통령 방일때 역사문제 마무리』

입력 1998-07-03 06:25수정 2009-09-25 08:3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일본을 방문중인 선준영(宣晙英)외교통상부차관은 2일 야나이(柳井俊二)일본외무성 사무차관과 회담을 갖고 올 가을 김대중(金大中)대통령의 방일시 역사인식 문제에 대한 최종 해결을 도모한다는데 의견 일치를 보았다.

선차관은 이날 ‘방일시 역사인식 문제에 대해 최종 해결을 보고 싶다’는 김대통령의 뜻을 전한 뒤 “한국으로서는 문제를 청산해 종지부를 찍고 싶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야나이차관은 “한국 입장을 이해하고 있으며 방법을 모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