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흥수 교육방송사장 사의

입력 2001-09-19 19:18수정 2009-09-19 07:2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박흥수(朴興壽·65) 한국교육방송공사(EBS) 사장이 19일 2년여의 잔여 임기를 앞두고 사의를 표명했다.

 박 사장은 이날 “지난해 5월 선임될 때 1년만 더 할 것이라고 김정기 방송위원장에게 밝힌 바 있다”며 “이미 4월경에 방송위원장에게 사표를 제출했으며 최근 나를 둘러싼 수뢰 의혹과는 무관하다”고 밝혔다.

 박 사장은 최근 EBS 노조로부터 뇌물 수수 의혹 등으로 퇴진 압력을 받아왔다.

<허 엽기자>heo@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