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린 맛 줄이고 속은 편하게, 양배추-브로콜리를 한번에

동아일보 입력 2021-08-25 03:00수정 2021-08-25 03:5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CJ제일제당 ‘한뿌리 양배추&브로콜리 골드’
속이 불편한 이들에게 ‘양배추가 좋다’는 사실은 많이 알려져 있다. 양배추에는 비타민U가 풍부하게 함유돼 있기 때문이다. 하지만 양배추가 아무리 속에 좋다고 해도 삼시세끼 매일 매일 양배추만 먹기는 어렵다.

CJ제일제당 한뿌리 양배추&브로콜리 골드는 속에 좋은 식품으로 유명한 양배추와 브로콜리를 매일 간편하게 섭취할 수 있는 제품이다. 해풍을 맞고 자란 제주산 양배추만을 사용했으며 브로콜리도 질 좋은 국산으로만 엄선해 품질을 높였다. 예로부터 속을 다스리는 데 쓰인 산사나무 열매를 비롯해 매실, 사과 등의 부재료도 모두 100% 국산만 고집했다.


특히 양배추즙 특유의 불편한 맛을 깔끔하게 잡아 누구나 먹기 편하게 만들었다. CJ제일제당은 이를 위해 국내 최초로 저온박막농축 기술을 사용해 양배추를 농축했다. 저온박막농축 기술이란 35∼50도 정도의 낮은 온도에서 양배추를 농축하는 기술을 말한다. 양배추가 열에 노출되는 시간을 최소화해 열을 가할 때 발생하는 불편한 맛은 최소화하고 비타민U 성분은 최대한 살렸다.

이 제품은 CJ제일제당 건강케어센터를 통해 전화주문으로만 구입할 수 있는 프리미엄 제품이다. 금액대별로 푸짐한 사은품도 증정한다.
주요기사




#cj제일제당#한뿌리 양배추&브로콜리 골드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