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제 자동결제 됐지..?" 유튜브 프리미엄, 환불되나?

동아닷컴 입력 2020-08-18 18:49수정 2020-08-18 18:5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유튜브로 영상을 재미있게 보던 중, 갑자기 광고가 튀어나오면 몰입이 깨지기 쉽다. 하지만 영상 콘텐츠를 제작하는 업로더와 업로드할 공간을 제공하고 있는 유튜브는 광고를 통해 수익을 얻기에 제거할 수는 없는 노릇이다.

유튜브 프리미엄 멤버십 로고 (출처=IT동아)

이에 '유튜브 프리미엄(YouTube Premium)'을 사용하는 이용자가 점차 늘고 있다. 유튜브 프리미엄은 유튜브 영상을 재생할 때 광고 없이 볼 수 있는 유료 멤버십이다. 이외에도 화면을 끈 상태에서도 이어서 소리를 들을 수 있고, 다른 앱 사용 EG 작은 팝업 창으로 띄워 유튜브 감상을 동시에 할 수 있어서 프리미엄 이용자 사이에서는 편리하다는 호평을 얻고 있다.

프리미엄 요금이 자동 결제된 모습.(월 7,900원에 별도 부가세가 포함된 금액)(출처=IT동아)

하지만 유료 멤버십인만큼, 매월 7,900원의 이용료를 부담해야 한다(기사 작성 날짜, 대한민국 기준 / 부가세 별도). 유료 멤버십 결제에 서툴거나, 고정 지출이 새로 생기는 것이 다소 부담스러워 시작하길 꺼리는 이들을 위해 1개월간 무료로 체험해볼 수 있는 기회가 있다.

다만 이때 결제 정보를 입력해야 시작할 수 있는데, 프리미엄 멤버십은 언제든 취소할 수 있지만 자동결제 시스템이기에 무료 체험 기간이 끝나기 전에 이용권 해지 신청을 하지 않는다면 그 다음 달 결제가 자동으로 이루어진다. 결제일이 지난 이후에는 이용 해지해도, 그 다음 달부터 자동결제가 되는 것을 막을 수 있을 뿐이다. 이미 결제된 이용권이 해지되지는 않는다.

물론 무료 체험 기간이 끝난 후에도 계속 프리미엄 멤버십을 이용하고 싶다면 문제없겠지만, 더 이상 멤버십을 유지하고 싶지 않았으나 취소 시기를 놓쳐 자동결제 되었다면 곤란하겠다. 이와 같은 상황을 해결할 수 있는 방법을 공유한다(안드로이드 기준).

유튜브 고객센터 접속하기(안드로이드 스마트폰 환경)(출처=IT동아)

먼저, '유튜브 고객센터'에 접속한다. 포털 사이트에서 검색하면, 스마트폰과 PC에서 모두 접속할 수 있다. 화면 왼쪽 상단 줄 세 개로 된 메뉴 '더보기'를 누른 후, 'YouTube Premium 가입 및 관리'를 선택한다.

YouTube 환불 정책 란에서 YouTube Premium 및 YouTube Music Premium 멤버십을 누르면 환불에 대한 전반적인 설명이 나오는데, 본문 중 파란 글씨로 된 'YouTube 지원팀에 문의'부분을 누르면 문의할 수 있는 화면으로 이동한다.

문의 항목 중 'YouTube 유료 멤버십 및 구매 지원 문의하기' 란에서 'YouTube 유료 멤버십 취소 및 환불'을 누른다. 문의할 방법을 선택할 수 있는데, 실시간으로 소통하며 문의하고 싶다면 '채팅 요청', 한 단락으로 요약하여 한 번에 보내고 싶다면 '이메일 지원'을 선택하면 된다.

채팅으로 문의하는 모습. (출처=IT동아)

더욱 빠른 처리를 원한다면 실시간으로 답변을 주고받을 수 있는 '채팅' 방법을 권장한다. 문의 방법을 선택 후, 이메일 주소(유튜브 계정에 해당하는 구글 이메일)/이름/문의내용 등을 간략하게 입력하고 '채팅 시작'을 누르면 상담사와 연결된다. 간혹 상담량이 많을 경우 대기 인원이 나오며, 기다려야 할 수 있으나 일반적으로 30초 내에 연결된다.

연결된 상담사에게 유튜브 프리미엄이 원치 않게 결제되어 환불을 원한다는 의사를 표하면, 상담사가 이를 즉각 결제 취소 처리하고 채팅창을 통해 답변을 준다. 결제 수단에 따라 환불 일정은 다를 수 있으니 참고하자.

이후 해당 계정으로 유튜브 앱에 들어가면, 프리미엄 멤버십 혜택이 종료되었다는 알림창을 확인할 수 있다. 이때, '지금 갱신하기'버튼을 누르면 다시 결제되니 주의하는 것이 좋다.

광고없이 몰입도 있게 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유튜브 프리미엄. 체험해보고 싶었으나 월 이용료가 부담되었거나, 혹 자동 결제될까 두려웠다면 이와 같은 해결 방법을 알아두고 편하게 경험해보는 건 어떨까.

동아닷컴 IT전문 장현지 기자 present09@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