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국제

美 당국자 “北, 코로나19 상황 때문에 백신 제안 응답 없는듯”

입력 2022-05-22 09:44업데이트 2022-05-22 09:44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윤석열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21일 용산 대통령실 청사 강당에서 열린 한미정상회담 공동 기자회견에서 한 취재진의 질문에 나란히 웃음짓고 있다. 대통령실사진기자단
북한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으로 인해 백신 제공 제안에 응답하지 않는 것 같다고 미국 고위 관리가 추측했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미국 행정부의 고위 관리는 22일(현지시간) 북한이 코로나19 상황으로 이같은 제안에 응답하고 있지 않을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앞서 조 바이든 대통령은 전날 미국이 북한에 코로나 백신을 제공하겠다는 의사를 표했으나 북한으로부터 어떠한 대답도 듣지 못했다고 알렸다.

그는 기자회견에서 “우리는 북한뿐만 아니라 중국에도 백신을 제공하겠다고 했으나 아무런 응답이 없었다”고 말했다.

한편, 4월 말부터 발생한 북한 내 누적 발열자는 264만6730여명, 사망자는 67명으로 집계되고 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국제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