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도 5~11세 아동 백신 접종 고려…화이자와 협의중

뉴스1 입력 2021-10-27 21:33수정 2021-10-27 21:3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인 화이자 백신. 2021.9.23/뉴스1 © News1
미국 제약사 화이자가 일본 정부와 5~11세 어린이를 대상으로 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승인 신청 여부를 협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27일 교도통신에 따르면 화이자는 현재 일본 정부의 승인 신청을 위한 협의를 진행하고 있다. 후생노동성은 화이자가 승인 신청을 한다면 신속하게 승인의 여부를 심사할 방침이다.

교도통신은 화이자가 미국 식품의약국(FDA)에 긴급 사용 승인을 신청해 FDA 자문위원회로부터 긴급 사용 권고를 받았다며 일본 심사에도 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있다고 전했다.

후생노동성은 현재 12세 이상에게 화이자 백신을 ‘임시 접종’하고 있다.

주요기사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