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IAEA,핵사고 피해 보상위한 국제협약 초안 마무리

입력 1996-10-21 20:57업데이트 2009-09-27 15:05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국제원자력기구(IAEA)는 핵 피해 보상을 위한 새로운 국제 협약 초안에 마지막 손 질을 했다고 IAEA 대변인이 19일 밝혔다. 빈 소재 IAEA 본부에서 이어진 마라톤 협상에서 마련된 협약 초안은 핵사고 피해 를 신속히 보상하는 방안과 동유럽의 구형 원자로가 사고를 내지 않도록 서방이 현 대화를 지원토록 촉구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또 원자로 1기당 보험금도 최고 4억5천만달러를 넘지 못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이 협약은 미국과 러시아 우크라이나의 비준을 받아야 발효된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국제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