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연예

이완 “매형 비보다 내가 골프 더 잘 쳐”

입력 2022-06-25 00:11업데이트 2022-06-25 00:12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사진제공=TV조선© 뉴스1
‘김태희 동생’ 배우 이완(본명 김형수)이 매형이가 가수 겸 연기자 비(본명 정지훈)의 골프 실력에 대해 솔직하게 이야기했다.

25일 방송되는 TV조선 ‘골프왕3’에는 프로골퍼 이보미의 남편이자 만능 스포츠맨 이완이 출연해 출중한 골프 실력과 뛰어난 입담을 선보인다.

최근 촬영에서 ‘골프왕3’ 멤버들은 35년 구력의 베테랑 골퍼 강석우, ‘엔조이’ 골퍼 윤유선, 배우 이완과 최대철 등 연예계 내로라하는 수준급 실력자들의 등장에 긴장감을 감추지 못했다. 게스트 군단은 초반부터 자신만만해하는 모습으로 팽팽한 명승부를 예고했다.

김국진은 “(이완의) 가족끼리 가는 여행에 같이 가자”라는 이완의 권유에 가족 여행에 따라갔다 가족 시사회까지 초대받았다는 사실을 털어놨다. 김국진은 “시사회에 초대받아 가면 옆자리에 김태희가 있었다”라며 그 당시 “이게 맞는 건가? 한참 생각했다”라고 밝혀 웃음을 안겼다. 강석우가 이완에게 “(김국진을) 왜 초대했냐”고 질문하자 이완은 머뭇거리면서 “가족 같아서”라고 답해 현장을 박장대소케 했다.

그런가 하면 연예계 소문난 골프 실력자인 이완은 “매형 비의 골프 실력은 어때?”라는 김국진의 물음에 “원래 저랑 실력이 비슷했는데 지금은 제가 조금 더 잘한다”라며 여유 있는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또 이완은 “누나 김태희는 원래 가족 중 유일하게 골프를 안 쳤는데 최근 골프를 시작했다”라고 했다.

제작진은 “‘골프왕3’에 김국진과 의외의 친분을 과시하는 이완이 출동해 색다른 비하인드 스토리를 대방출했다”면서 “배꼽 잡는 웃음과 짜릿한 골프 대결까지 다채로운 볼거리를 선사하게 될 12회 방송분을 기대해 달라”라고 전했다.

TV조선 ‘골프왕3’는 매주 토요일 오후 7시50분 방송된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연예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