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연예

홍진경 “이경규, 날 데뷔시킨 은인…30년 전 PD에 적극 추천해”

입력 2022-05-26 00:21업데이트 2022-05-26 00:21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KBS 2TV ‘요즘것들이 수상해’ 캡처 © 뉴스1
홍진경이 이경규 덕분에 데뷔하게 됐다고 밝혔다.

25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새 예능 프로그램 ‘요즘것들이 수상해’에서는 홍진경이 이경규와의 인연을 공개해 시선을 모았다.

홍진경은 “제가 첫 데뷔 무대를 선배님 덕분에 했다”라고 입을 열었다. 이어 “그리고 30년만에 처음으로 MC를 같이 하게 됐다”라고 덧붙였다.

이에 이경규는 “30년 전 홍진경이 등장하던 모습이 떠오른다. 특이하다, 개성 강하다 싶더라”라고 회상했다.

홍진경은 “저는 아무도 안 물어봐도 혼자 대답하는 아이였다. (이경규 선배님이) 예의주시하고 있다가 PD한테 한번 써봐라 추천해 주셔서 데뷔하게 된 거다”라고 알렸다.

그러면서 홍진경은 “사실 은인이기 때문에 선배님 인격이 여러 개라도 제가 다 맞춰드릴 수 있다”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경규는 홍진경에 대해 “마지막 카드”라고 표현했다. 그는 “제가 가진 마지막 카드다. 강호동 카드 썼고, 이수근 카드 쓰고 있고, 홍진경이 마지막이다”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한편 ‘요즘것들이 수상해’는 자신만의 꽃길을 찾아 나선 수상한 ‘요즘것들’의 관찰 일기를 담은 예능으로,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연예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