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선주 “남편 강레오와 따로 따로…행복하려”

뉴시스 입력 2021-11-17 11:09수정 2021-11-17 17:5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JTBC ‘용감한 솔로 육아 - 내가 키운다’
‘내가 키운다’ 박선주가 자발적 솔로 육아 일상을 공개한다.

17일 오후 9시 방송되는 JTBC ‘용감한 솔로 육아 - 내가 키운다’에는 가수 박선주가 출연한다.

박선주는 6년 째 제주도에서 10살 딸을 혼자 양육 중이다. 레스토랑 운영과 농사가 꿈인 강레오, 자유롭게 음악을 하고 싶은 박선주, 제주도를 좋아하는 딸 에이미가 모두 행복하기 위해 이같이 선택했다.

이날 박선주는 딸 에이미와의 일상을 처음 공개한다. 일어나자마자 에이미와 영어로 명상을 시작하는 특별한 모닝 루틴으로 눈길을 사로 잡는다.

주요기사
또한 박선주는 “교육에서 가장 중요하게 여기는 것은 ‘독립성’”이라고 밝힌다. 실제 에이미는 스스로 등교 준비를 마친 뒤 경제 관련 책을 읽는 모습을 보여준다. 이에 박선주는 현실적인 경제 교육을 펼쳐 웃음을 선사한다.

박선주는 딸 에이미를 국제학교에 보낸 소신있는 교육관을 밝혀 이목을 끌었다는 후문이다.


[서울=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