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F9 영빈 “백신 안맞아도 코로나 안 걸려” 발언 뭇매…논란 후 사과문

뉴스1 입력 2021-09-28 07:56수정 2021-09-28 07:5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SF9 영빈 인스타그램 갈무리 © 뉴스1
“백신 안 맞아도 나는 코로나 안 걸릴 거 같다”라고 발언을 해 물의를 빚은 그룹 SF9의 멤버 영빈이 해당 발언에 대해 사과했다.

28일 SF9 영빈은 온라인 커뮤니티 등을 중심으로 해당 발언에 대한 논란이 커지자 공식 팬카페를 통해 사과문을 게재했다.

영빈은 “백신 관련 발언으로 저를 지켜봐 주시는 모든 분들께 심려를 끼쳐 드려 죄송하다”라며 “많은 분이 보시는 방송에서 경솔하게 발언한 점 깊이 반성하고 사과드린다”라는 내용의 사과문을 올렸다.

영빈은 “빠른 시일 내에 백신을 접종하고, 잘못된 생각을 바로잡겠다. 앞으로 말과 행동에 더욱 조심하고 주의를 기울이겠다”라고 고개를 숙였다.

주요기사
앞서 영빈은 27일 진행된 네이버 V라이브에서 “나는 백신을 맞으면 아프다고 해서 안 맞았다”라며 “사실 백신을 안 맞아도 나는 코로나 안 걸릴 것 같다”라고 발언을 했다.

이어 “나는 코로나의 위험에 노출이 안 되기 때문이다. 하지만 조금 무서운 건 주변 사람, 지인들 중에 걸린 사람이 되게 많다. 하지만 완치한 사람도 있다”라며 “백신을 맞아야 하나 생각 중이다. 맞아도 걸리더라”라는 등의 말을 남겼다.

그의 발언은 온라인 커뮤니티와 각종 SNS 등을 통해 빠르게 확산됐고, 여러 누리꾼들의 뭇매가 이어지자 소속사 측에서도 문제를 의식한 듯 해당 방송 내용을 삭제했다.

영빈 또한 이를 인지하고 사과문을 게재하며 사과의 뜻을 전했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