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니 “응원하고 있어요” 황선우 “손이 떨린다”…SNS 깜짝 소통

뉴스1 입력 2021-07-29 14:24수정 2021-07-29 15:4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제니 인스타그램, YG엔터테인먼트 제공 © 뉴스1
블랙핑크 제니가 도쿄올림픽 한국 수영 국가대표 황선우를 응원했다.

제니는 29일 인스타그램에 황선우의 경기 사진과 그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언급하면서 “저도 응원하고 있어요, 황선우 선수 파이팅!”이라는 게시물을 올렸다. 이에 황선우는 제니의 게시물을 올리며 “손이 떨려요”라고 적었다.

앞서 황선우는 한 인터뷰에서 걸그룹 블랙핑크 제니와 있지 예지를 좋아한다고 밝힌 바 있다. 취재진이 ‘이제 알아볼 수도 있겠다’고 하자 ‘그럼 정말 좋겠다“라고 답하기도 했다.

도쿄올림픽에서 황선우가 선전하자 이 인터뷰가 다시 화제가 됐고, 제니 역시 ”응원하고 있다“고 화답해 팬들이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주요기사
한편 황선우는 지난 28일 열린 남자 100m 자유형 준결승전에서 47초56을 기록, 아시아신기록을 세웠다. 29일 결승전에서는 47초82를 기록, 5위에 이름을 올렸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