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수지, 김국진과 공개 열애 중 ‘김광규와 산책 당첨’ 추억

뉴스1 입력 2021-05-19 00:04수정 2021-05-19 00:0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SBS ‘불타는 청춘’ © 뉴스1
‘불타는 청춘’ 강수지가 김국진과 공개 열애 중이던 당시 김광규와 산책하러 갈뻔했던 추억을 떠올렸다.

18일 오후에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이하 ‘불청’)에서는 강원도 홍천에서 원년 멤버들과 함께한 ‘추억의 동창회’가 이어졌다.

강수지가 남편 김국진과 취미인 산책을 함께한다고 밝히자 최성국이 추억을 회상하며 시선을 모았다. 최성국은 과거, 여행 중 여자 청춘들이 쪽지에 하고 싶은 걸 적어내는 시간에 강수지의 ‘손잡고 산책 가기’ 쪽지를 김광규가 뽑았던 때를 전했다. 당시 김국진과 공개 열애 중이던 강수지가 김광규와 산책하러 갈 상황에 놓이지 사색이 돼서 안 한다고 선언했다고.

김광규에게 불시착한 쪽지에 강수지가 “광규 씨랑 어떻게 가요! 이거 파투야!”라고 질색하는 장면이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주요기사
김광규는 그날 이후 어색해졌다고 너스레를 떨며 강수지에게 “(김국진이) 날 경계했어요?”라고 물었다. 이에 강수지는 “전혀”라고 단호하게 답해 폭소를 유발했다.

한편 SBS ‘불타는 청춘’은 중견 스타들이 서로 자연스럽게 알아가며 진정한 친구가 되어가는 과정을 담은 리얼리티 프로그램으로 이날 방송을 끝으로 시즌을 종료한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