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희철·김동준·유병재, ‘맛남의 광장’ 하차…“재정비 논의”

뉴시스 입력 2021-05-11 14:49수정 2021-05-11 14:5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SBS 예능프로그램 ‘맛남의 광장’이 일부 출연진 교체 등 재정비에 돌입한다.

SBS 관계자는 11일 “‘맛남의 광장’이 여름 시즌을 대비해 재정비를 논의 중”이라며 “일부 출연진들은 협의 하에 마지막 촬영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파일럿 프로그램에서 시작해 지난 2019년 12월 첫 방송된 이후 1년6개월여 만에 프로그램 재정비에 나서게 된 것이다.

이에 따라 김희철, 김동준, 유병재는 ‘맛남의 광장’에서 하차한다. 백종원과 양세형은 프로그램에 남는다.

주요기사
‘맛남의 광장’은 지역의 특산품이나 로컬푸드를 이용해 신메뉴를 개발, 지역 특산물 소비를 촉구하며 지역 경제를 살리는 취지의 프로그램이다. 당초 휴게소, 철도역 등 만남의 광장에서 교통 이용객들에게 판매하는 콘셉트로 시작했지만, 코로나19 여파로 라이브 쇼핑, 드라이브스루 등 다양한 형태를 선보였다.

[서울=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