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진호·김형석 남다른 부부애 “다음 생에도 함께 살고 싶다”

동아닷컴 입력 2015-10-28 10:14수정 2015-10-28 10:1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서진호 김형석’

김형석 서진호 부부가 남다른 애정을 과시했다.

지난 27일 방송된 tvN ‘현장토크쇼 택시’는 ‘실사판 야수의 미녀 특집’으로 꾸며져 작곡가 김형석과 배우 서진호 부부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서진호는 “언젠가 ‘다시 태어나도 당신과 결혼하고 싶다’고 김형석에 말했더니 ‘나는 너에게 많은 기회를 주고 싶어’라고 하더라”라고 전했다.

주요기사
이에 김형석은 “세상일은 모르는 거지 않느냐. 저는 와이프랑 오래오래 행복하게 살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같은 질문에 김형석은 “다음 생에도 아내와 살고 싶다. 와이프만 좋다면”이라고 답했고 서진호 역시 “나도 그렇다. 나를 예뻐하고 감성이 잘 맞는다”며 애정을 과시했다.

동아닷컴 영상뉴스팀 studio@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