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링캠프 손연재, 심은경과 고등학교 시절 사진 공개 ‘절친 사이’

동아닷컴 입력 2014-11-04 10:38수정 2014-11-04 10:4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힐링캠프 손연재. 사진 = SBS 힐링캠프 화면 촬영
힐링캠프 손연재

체조선수 손연재(20)가 배우 심은경(20)과의 친분을 자랑했다.

3일 방송된 SBS ‘힐링캠프-기쁘지 아니한가’(이하 힐링캠프)에서는 2014 인천 아시안게임 금메달리스트 손연재 선수가 출연했다.

이날 심은경은 힐링캠프 촬영장으로 한우와 CD, 편지를 선물로 보냈다. 심은경 편지에는 ‘연재야. 너 몸보신 하라고 한우 한 상자 보낸다. 경규 아저씨에게 구워달라고 해’라고 적혀 있었다.

주요기사
손연재는 “고등학교 1학년 시절, 나랑 친했던 친구가 은경이랑 같은 반이었다. 그렇게 알게 됐다. 러시아로 유학생활 하고 심은경도 미국 유학생활을 하다 보니 얘기를 많이 하고 위로도 주고 받았다”고 심은경과 오랜 친구 사이임을 밝혔다.

이어 손연재와 심은경의 고등학교 시절 사진이 공개됐다. 앳된 모습의 두 사람은 브이 포즈를 취하며 훈훈한 우정을 자랑해 눈길을 끌었다.

힐링캠프 손연재. 사진 = SBS 힐링캠프 화면 촬영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