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희, 난치병 환아들과 ‘그랑프리’ 시사회

동아닷컴 입력 2010-09-19 16:29수정 2010-09-19 16:3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김태희.
김태희가 18일 한국메이크어위시재단의 난치병 환아들과 자신의 출연작 ‘그랑프리’(제작 ㈜네버엔딩스토리·감독 양윤호) 특별시사회를 가졌다.

한국메이크어위시재단은 소아암, 백혈병 등 병마와 싸우는 아동과 청소년들에게 소원성취를 통해 희망과 용기를 전달, 투병 의지를 북돋는 복지재단이다. 이번 시사회는 한국메이크어위시재단의 친선대사인 김태희가 난치병 아이들과 가족들, 자원봉사자들을 초청했다.

이 날 시사회에는 김태희를 비롯해 양윤호 감독, 양동근이 참석했다.
영화 ‘그랑프리’ 특별시사회.

김태희가 “정말 오랜만에 여러분들을 만나는 것 같다. 아는 얼굴들이 많이 보여서 더 반갑다. ‘그랑프리’를 보고 희망과 용기를 얻었으면 좋겠다”며 인사를 전하자 관객석에서 뜨거운 박수가 쏟아졌다.

파란색 티셔츠를 맞춰 입은 아이들은 김태희와 양동근, 양윤호 감독에게 꽃다발과 곰인형을 선물했다. 또한 친선대사 김태희가 출연한 ‘그랑프리’의 흥행을 기원하는 메시지도 함께 전달했다.

관련기사
스포츠동아 김원겸 기자 gyummy@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