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경제

코스피, 2200선 재붕괴…원·달러 환율은 1440원 넘어

입력 2022-09-28 11:42업데이트 2022-09-28 12:3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크게보기뉴시스
28일 코스피가 2.5% 넘게 급락해 재차 2200선 아래로 내려갔다. 환율은 하루 만에 반등해 13년 6개월 만에 1440원을 돌파했다.

이날 오전 11시 20분 기준 코스피는 전날보다 56.07포인트(2.52%) 내린 2167.79를 나타냈다. 장중 연저점 경신은 물론 2020년 7월 이후 2년 2개월여 만에 최저 수준이다.

지수는 이날 17.71포인트 낮은 2206.15로 시작한 뒤 약세 흐름을 보이다 오전 중 낙폭을 확대하고 있다.

같은 시간 코스닥지수는 17.86포인트(2.56%) 내려간 680.25다.

이날 원·달러 환율은 금융위기 이후 약 13년 6개월 만에 장중 1440원을 돌파했다. 서울 외환시장에서 달러 대비 원화 환율은 오전 11시 22분경 1440.1원까지 올랐다.

환율이 장중 1440원을 넘어선 것은 금융위기 당시였던 2009년 3월 16일(고가 기준 1488.0원) 이후 처음이다.

환율은 최근 가파르게 상승세를 유지하고 있다. 지난 26일에는 하루 만에 22원 급등하며 1420원에 이어 1430원을 돌파한 바 있다.

김소영 동아닷컴 기자 sykim41@donga.com
오늘의 추천영상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경제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