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타항공, 내달 매각된다…공개매각 공고

뉴시스 입력 2021-05-17 17:51수정 2021-05-17 17:5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조건부 인수 예정자 계약 체결
이스타항공이 예비 인수자를 찾으면서 공개 매각을 위한 입찰 공고를 냈다.

17일 업계에 따르면 이스타항공 매각주간사 딜로이트 안진회계법인은 원매자들을 대상으로 31일까지 인수의향서(LOI)를 받는다. 예비실사 후 6월14일 본입찰을 실시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매각은 조건부 인수예정자가 있는 스토킹 호스로 이뤄진다. 본입찰에서 우선협상대상자가 제시하는 가격 이상으로 써내면 인수 할 수 있다. 본입찰이 무산되도, 조건부 인수예정자가 있어 매각이 원활히 이뤄질 수 있는 것도 장점이다.

이스타항공은 지난 14일 국내 한 법인과 예비 인수 계약을 체결한 것으로 알려졌다. 인수 업체와 인수 가격은 비공개다. 이날부터 시작되는 공개 경쟁입찰에서 예비 인수자보다 가격 등에서 더 좋은 조건을 제시하는 투자자가 없으면 예비 인수자에게 인수 우선권을 주게 된다.

주요기사
이스타항공은 제주항공과의 인수합병(M&A)이 무산된 이후 지난 1월14일 법원에 회생절차개시를 신청했다. 이스타항공은 서울회생법원에 이달 20일까지인 회생 계획안 제출기한을 연장해달라고 요청할 예정으로, 매각 공고를 내면서 국토교통부 항공운항증명(AOC) 재발급 등 운항 준비에도 들어갔다.

[서울=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