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땅 투기 의혹’ 김홍섭 前 인천 중구청장 내사 착수

뉴스1 입력 2021-04-12 09:02수정 2021-04-12 09:0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김홍섭 전 인천 중구청장© News1
경찰이 부동산 땅 투기 의혹 관련 첩보를 입수한 김홍섭 전 인천 중구청장(72)에 대한 내사에 착수했다.

인천경찰청 반부패경제범죄수사2계는 12일 “부동산 땅 투기 의혹 첩보가 입수된 김 전 구청장을 내사 중”이라고 밝혔다.

경찰은 김 전 구청장이 땅 투기 의혹을 했다는 첩보를 입수한 정부합동특별수사본부로부터 관련 자료를 넘겨 받아 검토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김 전 구청장은 2000년 제3대 인천 중구청장에 당선돼 4대, 6대, 7대 중구청장을 지냈다.

주요기사
경찰은 김 전 구청장 재임 시절 미공개 정보 이용 및 친인척 등 명의로 인천 중구 일대 부동산을 사들여 이익을 챙긴 첩보를 입수한 것으로 파악됐다.

(인천=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