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감원, 11월 3일 ‘2015 서민금융 및 취업박람회’ 개최

장윤정기자 입력 2015-10-13 16:51수정 2015-10-13 16:5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금융감독원은 다음달 3일 서울 구로구 구로동 신도림테크노마트에서 ‘2015 서민금융 및 취업 박람회’를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서울 양천구청과 서울시 SH공사, 9개 시중은행(신한, 국민, 우리, KEB하나, IBK기업, NH농협, 씨티, SC, 수협) 등이 공동 진행하는 이번 행사에서는 일자리와 임대주택 및 서민금융과 관련한 상담이 동시에 이뤄진다. 특히 정우택 국회 정무위원장과 진웅섭 금융감독원장, 9개 시중은행장이 직접 상담에 나서 서민들의 금융애로를 청취할 예정이다.

금융감독원은 원활한 진행을 위해 사전 참가신청을 받기로 했다. 참가 신청은 금감원·서민금융유관기관(신용회복위원회, 미소금융중앙재단 등)·은행 홈페이지(온라인) 및 9개 은행 영업점 창구에서 할 수 있다.

장윤정기자 yunjung@donga.com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