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냄새, 30초 만에 해결하는 방법?

동아닷컴 입력 2011-11-01 10:00수정 2011-11-01 10: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아무리 멋진 외모의 남녀라도 대화를 하다가 입 냄새가 난다면, 그 사람의 인상은 호감에서 비호감으로 바뀌기 쉽다. 이런 입 냄새로 고민하는 사람들을 위해 30초 만에 입냄새를 없애 주는 입냄새 제거제가 등장했다.

연세대학교 기능水연구단에서 임상실험을 끝내고 본격 시판한지 채 한 달 만에 10만 세트가 팔려나가는 괴력을 발휘했다.

자체분석결과 “연세대학교에서 임상실험 결과가 식약청의 승인까지 이어지면서 소비자의 신뢰가 자연스럽게 판매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쳤다.”고 관계자가 설명했다.

또 제품 사용의 편리성이다. 뚜껑에 30ml 붓고 입안에서 30초 정도 가글 후 뱉으면 불순물과 이물질이 검출되는 점을 육안으로 직접 확인 할 수 있다.

때문에 사탕이나 필름타입은 치아와 잇몸에 부정적이지만 가글은 양치와 입냄새 2마리 토끼를 잡는 효과가 있다.

주요기사
사용법은 일반 가글과 크게 다르지 않다. 작은 컵으로 입안에 머금고 30초정도 가글 후 뱉어 내면, 입 냄새의 원인인 세균을 직접 눈으로 확인할 수 있다. 이뿐만 아니라 구강내에 붙어 있는 백태, 설태 및 치석도 함께 제거해 치아 수명을 연장시키는 효과는 덤이다. 국내 유명 네트워크 치과에서도 진료 후 마무리 가글을 본 제품으로 사용하고 있을 정도.

입 냄새가 가장 심한 연령대는 30~50살 전후이다. 커피와 담배 , 잦은 술자리 때문인데 입안이 텁텁하고 침이 마르는 현상이 있으면 입 냄새가 심하다는 신호다. 입 안에 충치나 잇몸병이 있다면, 이것도 구취의 주요 원인이 될 수 있다. 입 냄새는 타인에게 거부감을 주기 때문에 입 냄새 관리는 기본적인 에티켓이다. 비용은 고작 하루 120원 꼴로 자린고비 상품군이다.

임상을 담당했던 연세대학교 기능水연구단장 이규재 의학박사는 “입냄새 제거제는 국내 대학의 임상사례는 이번이 첫 사례로 無알코올 제품이라 부작용이 없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이며 하루 1번 사용으로 입냄새를 제거할 수 있는 우수한 제품이다.”라고 설명했다.

상품구성은 12개월분 260ml로 6개들이 1박스에 판매는 고려생활건강(www.korcare.co.kr )에서 독점판매로 홈페이지에서 최저가로 판매중이다.

<본 자료는 해당기관에서 제공한 보도 자료입니다.>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