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동후디스 이금기 회장, ‘가장 존경 받는 기업인’상 수상

동아닷컴 입력 2010-09-16 16:52수정 2010-09-16 17:0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평사원 출신 CEO, 일동제약,일동후디스 성장의 주역
일동후디스 이금기 회장이 『2010년 대한민국 가장 존경 받는 기업인상』을 수상했다.

금년으로 8회째를 맞는 [가장 존경받는 기업인, 가장 신뢰받는 기업 시상식]은 한국경영인협회가 주관하고 지식경제부가 후원하는 행사로, 한국경영인협회와 한국투자증권이 공동으로 개발한 기업평가모델 및 윤리성, 노사관계, 리더십, 사회적 책임 등을 기준으로 존경 받는 기업인들을 선정 하여 매년 시상하고 있다.

이금기 회장은 서울대학교 약학과를 졸업하고 1960년 일동제약 평사원으로 입사한 이래 1971년 전무이사로 총괄경영에 나서, 40년간 최고 경영자로 그 중 26년간 대표이사를 역임하였다.

이 회장은 아로나민의 개발과 마케팅을 주도했고 기술혁신 등을 통해, 70~80년대 일동제약의 고도성장을 일구어낸 주역으로 평가 받는다.

주요기사
최근에는 꾸준한 R&D투자는 물론, 중앙연구소 신축, 글로벌 GMP 생산시설 구축 등 중장기적 경쟁력 마련을 위한 투자를 아끼지 않았고, 선진 프로세스와 시스템을 지속적으로 도입하였으며, 기업문화를 쇄신하여 변화에 강한 회사로 변모시켰다. 회사의 외형도 꾸준히 성장하여 매출 3000억대의 10대 제약사로 급성장 했다.

이 회장은 1996년 회사의 운명이 경각에 달려있던 남양산업을 인수하여 일동후디스로 사명을 바꿨는데, 당시 외환위기로 모기업 일동제약으로부터 지원을 전혀 받지 못하는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홀로서기에 성공한 것은 물론, 불과 10여년 만에 유아식 업계 BIG3로 키워내는 등 전문기업인으로서 탁월한 경영 능력을 발휘해왔다.

또한, 이금기 회장은 ‘아기밀’을 고품격 이유식 브랜드로 부활시킨 후 2000년 분유시장에 진출, 청정국가 뉴질랜드에서 자연 방목한 원유로 만든 청정분유 ‘트루맘’을 출시했다. 이어 2003년에는 역시 뉴질랜드 방목산양유로 만든 국내최초의 ‘산양분유’를 출시하여 대히트를 기록했는데, 이러한 이회장의 분유고급화 노력은 대한민국 유아식 업계에 큰 영향을 끼쳐 분유•유아식의 품질 선진화를 앞당기고 유아건강을 향상시키는 계기가 되었다.

최근에는 청정원유를 엄선하여 FDA 권장 A등급 우유 기준에 맞는 저온살균으로 맛과 영양을 살린 고급 우유•발효유를 출시하는 등 친환경식품을 잇따라 출시함으로써 유아건강 뿐만 아니라 국민건강 향상에 기여하는 종합식품기업으로 발돋움하고 있다.

<본 자료는 정보제공을 위한 보도 자료입니다.>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