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제약 창립 50주년… 새 CI 선포

입력 2007-10-02 03:02수정 2009-09-26 11:4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보령제약그룹은 1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63시티 국제회의장에서 창업 50주년 기념식을 열고 ‘토털 헬스케어 컴퍼니’라는 비전과 새 기업이미지(CI·사진)를 선포했다.

새 CI는 과거 현재 미래를 의미하는 세 형상을 통해 지속가능한 발전과 제2의 도약을 위한 역동적인 모습을 상징적으로 표현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이날 김승호 보령제약그룹 회장은 연말 50억 원 규모의 사재를 출연해 사회복지재단인 ‘보령중보재단’을 설립하겠다고 밝혔다. 이 재단은 노인복지사업, 헬스케어 사업, 영유아케어 사업 등을 펼칠 계획이다.

김 회장은 “고령화사회에 수반되는 노인 복지사업을 성실히 수행하는 것이 지난 50년간 보령을 사랑해 준 고객들의 신뢰에 보답하는 길”이라고 말했다.

한편 김 회장의 50년 기업 경영 경험을 담은 경영 에세이집 ‘끝은 생각하지도 마’의 출판기념식도 이날 함께 열렸다.

박용 기자 parky@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