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낮 농협 강도…2인조 2200만원 강탈

입력 2003-12-16 18:33수정 2009-10-08 19:2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16일 낮 12시40분경 광주 광산구 평동 평동농협 명화지소에 복면을 한 2인조 강도가 침입해 현금 2200만원을 빼앗아 달아났다.

경찰에 따르면 검은색 복면을 한 범인들은 공기총과 흉기를 들고 정문을 통해 지소 안으로 뛰어 들어갔다.

이들은 범인 한 명이 직원 4명과 고객 한 명을 뒷문 쪽으로 밀어붙인 사이 다른 범인 한 명이 지소장 신모씨(47) 목에 흉기를 들이대고 금고 문을 열게 한 뒤 검은색 자루에 직접 현금을 담아 광주73가1722호 베이지색 스타렉스 승합차를 타고 달아났다. 경찰은 폐쇄회로TV에 찍힌 검은색 잠바에 검은색 바지를 입은 키 175∼178cm가량의 용의자의 신원 파악에 나섰으며 주요 길목에서 검문검색을 강화하고 있다.

광주=김 권기자 goqud@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