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대근 농협회장 WTO 방문…도하협상 수용불가 전달

입력 2003-06-18 17:48수정 2009-10-08 20:4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정대근(鄭大根·오른쪽) 농협중앙회장은 18일 스위스 제네바에 있는 세계무역기구(WTO)를 방문해 스튜어트 하빈슨 WTO 농업위원장과 수파차이 파니차팍 WTO 사무총장을 만나 농산물 수입 개방에 대한 한국측 의사를 전달했다.

정 회장은 이 자리에서 도하개발어젠다(DDA)의 농업협상 초안에서 제시된 관세와 보조금 감축 폭이 너무 커 한국이 수용하기 어렵다고 설명했다.

WTO 주요 회원국은 26일부터 7월 1일까지 이집트 카이로에서 DDA 농업협상특별회의를 소집, 세부 통상원칙에 관한 본격적인 협상을 재개할 계획이다.

고기정기자 koh@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