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국방과학硏 공동제작 무궁화위성 5호 2006년 발사

입력 2003-06-08 17:38수정 2009-09-29 02:0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KT(대표 이용경)와 국방과학연구소는 7일 경기 성남시 분당구 KT본사에서 무궁화위성 5호를 2006년 초에 발사하기로 하고 프랑스 알카텔스페이스사와 위성체를 제작하기로 계약을 맺었다.

8일 KT에 따르면 무궁화위성 5호는 민·군 공용 위성으로 상용 통신 중계기와 군용 통신 중계기를 모두 탑재할 예정이다.

통신 용량과 주파수 출력이 대폭 증가된 무궁화 5호 위성이 궤도에 안착하면 서비스 영역이 기존 국내에서 일본 중국 대만 필리핀 등으로 넓어진다. 또 가격이 싼 지상 단말기로도 위성망을 구축할 수 있게 된다.

무궁화위성 1호는 1995년 8월, 2호는 96년 1월에 발사했으며 3호 위성은 1호 위성을 대체하기 위해 99년 9월 발사해 운용하고 있다.

4호 위성은 5호 위성과 비슷한 시기에 사업이 추진됐으나 사업 타당성 부족 등의 이유로 2000년 8월 검토과정에서 사업계획 자체가 취소됐다.

나성엽기자 cpu@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