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삼성전자,세계서 가장 투자가치 높다』…美誌 평가

입력 1999-01-10 19:33업데이트 2009-09-24 14:33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삼성전자(대표 윤종룡·尹鍾龍)가 미국의 포브스 글로벌지에 의해 세계 가전업체중 최고의 투자가치가 있는 기업으로 선정됐다.

10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포브스 글로벌지는 11일자에서 27개 산업분야에서 전세계 4백개 기업을 대상으로 한 기업 분석에서 가전산업 분야에서는 조사대상 9개 기업중 삼성전자에 유일하게 ‘A+’등급을 부여했다. 포브스 글로벌은 미국의 권위있는 시사 주간지인 포브스의 경제분야 전문 자매지.

이번 평가는 향후 1년간 주당 예상 순이익률 자산수익률 매출성장률 등 5개 항목을 기준으로 실시됐다. 가전 부문에서는 필립스 LG전자 일렉트로룩스 메이텍 마쓰시타 JVC 소니 월풀 등이 참여했으나 모두 삼성전자보다 낮은 등급을 받았다.

각 분야에서 ‘A+’ 등급을 받은 기업은 △자동차의 다임러 크라이슬러 △제약의 파이저 △컴퓨터의 델 △통신의 보다폰 △식음료의 유니레버 등이다.

〈홍석민기자〉smhong@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경제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