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포철,중국에 2개 합작공장 착공

입력 1996-10-22 08:30업데이트 2009-09-27 15:0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포항제철은 21일 中國 江蘇省 張家港市에 아연도금강판 생산 합작법인인 ‘張家港浦項鋼板有限公司’와 스테인리스 냉연강판 생산합작법인인 ‘張家港浦項不銹鋼有限公 司’의 착공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연간 10만t의 아연도금강판을 생산, 판매하게 될 ‘張家港浦項鋼板 有限公司’는포철이 90%, 중국측 합작파트너인 江蘇沙鋼集團이 10%의 지분을 보유, 총 4천8백만달러를 투자 해 공장을 완공, 98년 상반기부터 가동에 들어간다.? 포철이 80%, 江蘇沙鋼集團이 20%의 지분을 갖는 ‘張家港浦項不銹鋼有限公司’는 총 1억5천만달러를 투자해 오는 99년 상반기부터 스테인리스 냉연강판을 연간 11만t씩 생산, 판매할 예정이다.? 이날 양 합작법인 의 착공식에는 金滿堤포철사장과 李春鎬부사장, 全舜孝포스틸사장, 胡劍鵬 張家港시 시장, 沈文榮 沙鋼집 단 총경리 등이 참석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경제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