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문화

뮤지컬 ‘라이온 킹’, 오늘 공연도 취소…“재검사 결과 늦어져”

입력 2022-01-27 14:24업데이트 2022-01-27 14:25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뮤지컬 ‘라이온 킹’이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으로 개막 공연이 취소된 데 이어 27일에도 무대를 올리지 못하게 됐다.

‘라이온 킹’ 프로덕션은 이날 “어제 진행된 프로덕션 전 인원 대상의 코로나19 재검사 결과가 예상보다 늦어지고 있다”며 “이에 따른 방역당국의 지침이 결정되지 않아 불가피하게 27일 금일 공연을 취소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재차 공연 취소로 인해 관객 여러분께 많은 불편을 드리게 되어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며 “추후 프로덕션 상황은 검사 결과 확인 및 당국의 지침이 결정 나는 대로 빠르게 안내드리겠다”고 전했다.

인터내셔널 투어인 ‘라이온 킹’은 26일 개막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하면서 공연이 취소됐다. 이에 따라 배우들을 비롯해 프로덕션 전 인원이 재검사를 받았다.

앞서 ‘라이온 킹’은 지난 9일 막을 올릴 예정이었지만 코로나19에 따른 항공 수급 문제로 입국이 지연돼 개막 일정이 미뤄진 바 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문화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