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문화

뮤지컬 ‘라이온 킹’, 코로나 확진자 발생…오늘 개막 공연 취소

입력 2022-01-26 12:00업데이트 2022-01-26 12:01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오리지널 내한 공연인 뮤지컬 ‘라이온 킹’이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으로 26일 개막 공연을 취소했다.

‘라이온 킹’ 프로덕션은 이날 “오늘 예정됐던 개막공연이 불가피하게 취소됐다”며 “프로덕션 전 인원을 대상으로 매주 진행되는 코로나19 검사에서 어제 확진자 1명이 확인됐고, 금일 프로덕션 전 인원은 재검사를 실시했다. 검사 결과가 나온 이후 방역 당국 등 관계기관의 공연 진행 여부가 확정된다”고 밝혔다.

이어 “오늘 공연을 관람할 예정이었던 관객분들께 불편을 드려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올린다. 너른 양해를 부탁드린다”며 “방역 당국 및 관계기관의 결정이 나오는 대로 안내하겠다”고 덧붙였다.

이날 공연은 각 예매처를 통해 순차적으로 취소 처리되며, 수수료 없이 전액 환불된다.

뮤지컬 ‘라이온 킹’은 당초 지난 9일에 개막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여파에 따른 항공 수급 문제로 입국이 지연돼 26일로 개막이 연기된 바 있다.

지난 2018년 성사된 최초의 인터내셔널 투어로 큰 흥행을 거둔 ‘라이온 킹’은 24년간 지속적인 사랑을 받아온 전 세계 역대 최고 흥행작이다. 1997년 11월 브로드웨이에서 초연한 이래 세계 25개 프로덕션에서 약 1억1000만명이 넘는 관객이 관람했고 토니상, 아카데미상, 그래미상 등 전 세계 70여개 주요 어워즈를 수상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문화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