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서머 히트송’ 제왕”…외신 호평 잇따라

뉴시스 입력 2021-07-12 15:59수정 2021-07-12 15:5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신곡 ‘퍼미션 투 댄스’
그룹 방탄소년단의 신곡 ‘퍼미션 투 댄스’(Permission to Dance)에 대한 외신들의 호평이 이어지고 있다.

지난 9일 방탄소년단은 ‘춤은 허락 없이 마음껏 춰도 된다’라는 메시지를 담은 신곡 ‘퍼미션 투 댄스’ 음원과 뮤직비디오를 공개했다. 에드 쉬런(Ed Sheeran)이 작곡했다.

음원이 공개되기도 전에 미국 음악전문 매체 빌보드는 “‘방탄소년단은 ‘퍼미션 투 댄스’에 맞춰 춤을 추는 데 허락을 구할 필요가 없다”고 보도했고, 롤링스톤은 “BTS는 새로운 비디오에서 춤출 허락을 받을 필요가 없다”며 ‘퍼미션 투 댄스’는 “여름을 즐기고 경쾌한 분위기의 곡”이라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이 노래는 사무실과 학교 직원들부터 테니스 코트의 어린이들까지 리듬에 맞춰 (몸을) 움직이게 만든다”고 언급했다.

영국 음악 잡지 NME는 “방탄소년단은 ‘퍼미션 투 댄스’로 ‘서머 히트송’의 제왕 지위를 굳건히 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주요기사
이어 미국 매체 엘리트 데일리(Elite Daily)는 “2021년 여름은 BTS뿐“이라며 “버터(Butter)는 빌보드 핫100 6주 연속 1위를 했다. ‘퍼미션 투 댄스’로 또 다른 대박을 터트리기 일보 직전”이라고 강조했다.

[서울=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