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올, 한 주먹 크기 ‘마이크로 백’ 컬렉션 출시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입력 2021-06-24 19:57수정 2021-06-24 19:5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프랑스 럭셔리 브랜드 ‘디올(Dior)’은 주요 아이코닉 제품 크기를 줄여 미니어처 버전으로 구현한 ‘마이크로 백’ 라인을 국내에 선보인다고 24일 밝혔다.

아이코닉 제품인 레이디디올(Lady Dior)백과 30몽테뉴(Montaigne)백, 디올카로(Caro)백, 디올새들(Saddle)백 등을 초소형 버전으로 구현한 것이 특징이다. 디올카로백과 레이디디올백에는 하트 테마를 재해석한 전용 장식이 더해졌다. 레이디디올백은 펄 자수를 장식한 버전으로도 출시된다. 마이크로 백은 블랙과 레드, 로즈 드방, 스카이 블루, 민트 등 크리스챤 디올이 선호했던 컬러로 선보여 많은 호응을 받았다.

디올 관계자는 “이번 컬렉션 아이템은 디올 하우스의 다채롭고 상징적인 액세서리와 매치해 디올 특유의 스타일을 손쉽게 연출할 수 있다”며 “마이크로 백 라인을 통해 자유분방하고 역동적인 에너지를 담은 디올 특유의 감성을 경험해보기 바란다”고 말했다.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mbkim@donga.com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