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GV, ‘번지점프를 하다’·‘태양은 없다’·‘시월애’ 상영

뉴스1 입력 2021-04-05 10:05수정 2021-04-05 10:0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번지점프를 하다’ ‘태양은 없다’ ‘시월애’ 포스터 © 뉴스1
CGV가 한국 영화 명작 ‘번지점프를 하다’ ‘태양은 없다’ ‘시월애’를 상영한다.

CGV는 4월의 시그니처K 테마로 ‘아날로그 감성과 청춘의 얼굴’을 선정해 ‘번지점프를 하다’ ‘태양은 없다’ ‘시월애’를 상영한다고 5일 밝혔다. 시그니처K는 우리들의 기억 속에 명작으로 남아있는 한국영화들을 극장에서 다시 선보이는 CGV만의 특별한 프로그램으로 전국 CGV에서 만날 수 있다. 지난달 17일에는 2004년 개봉해 천만 관객을 모은 ‘태극기 휘날리며’가 17년 만에 극장에서 선보여 주목받은 바 있다.

오는 4월7일부터 상영되는 ‘번지점프를 하다’는 지금까지도 많은 관객들의 인생 멜로로 손꼽히는 영화다. 82학번 인우(이병헌 분)와 태희(故 이은주)의 운명적 사랑을 판타지적인 요소를 가미해 보여준 작품이다.

한국의 대표 청춘 영화 ‘태양은 없다’는 21일부터 만날 수 있다. 방황하는 청춘들의 꿈과 좌절, 우정을 그린 영화로 1999년 작품이다. 정우성과 이정재의 환상 ‘케미’를 볼 수 있다.

주요기사
‘시월애’는 28일부터 상영된다. 같은 공간, 다른 시간 속에 있는 이정재, 전지현의 아름다운 사랑 이야기를 담았다. 판타지적인 스토리에 빼어난 영상미가 돋보이는 영화다.

5월 시그니처K 컬렉션은 ‘음악으로 기억되는 영화가 있다’다. 심은하, 한석규 주연의 ‘8월의 크리스마스’와 손예진이 출연한 ‘클래식’이 예정돼 있다. 6월에는 ‘인생 1회차, 아픈 만큼 성숙한 인생’을 테마로 ‘봄날은 간다’와 ‘와이키키 브라더스’가 관객을 만날 준비를 하고 있다. 5월과 6월 상영 컬렉션은 향후 더 추가될 예정이다.

4월부터는 시그니처K 패스도 선보인다. 시그니처K 전용 관람권과 일반 2D 영화 할인쿠폰 그리고 각 영화의 명장면으로 디자인 된 한정판 배지 및 영화 스틸 엽서를 제공한다. 4월에는 ‘번지점프를 하다’ 5월은 ‘8월의 크리스마스’ 6월에는 ‘봄날은 간다’가 전용 영화로 선정됐다.

시그니처K 상영작 예매 및 시그니처K와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CGV 모바일 앱과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CGV 김홍민 편성전략팀장은 “시그니처K 런칭 작품으로 선보인 ‘태극기 휘날리며’와 ‘공동경비구역 JSA’가 각각 골든에그 지수 96%, 99%로 시간이 흘러도 변치 않는 명작임을 입증하며 관객들의 뜨거운 관심 속에 상영됐다”며 “누군가의 추억 속의 영화가 누군가에게는 새로운 영화가 될 수 있는 시그니처K를 통해 전 세대가 감성을 공유할 수 있는 시간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