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시그니처 아트갤러리 개관 기념 ‘시그니처관 디지털 방문인증 이벤트’ 성료

박해식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1-01-19 16:15수정 2021-01-19 16:2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LG전자 제공.
LG전자가 ‘LG 시그니처(LG SIGNATURE) 아트갤러리’ 개관을 기념해 기획한 디지털 방문 인증 행사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고 19일 밝혔다.

LG전자에 따르면 지난 12월 21일부터 1월 17일까지 약 한 달간 진행한 디지털 방문 인증 이벤트에 총 5842명이 참여했다. 이들은 개인 SNS를 통해 “가전이 무슨 작품 같아요”, “시그니처 아트갤러리 참 멋지네요”, “비대면 시대인 요즘에 딱이다”, “집에서 전시 관람이라니 너무 좋아요” 등 대부분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해당 이벤트는 PC 또는 모바일로 LG 시그니처 아트갤러리에 접속해 관람한 후, 가장 기억에 남는 공간의 인증 샷을 다운로드 해 필수문구/해시태그와 함께 개인 SNS 계정에 업로드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LG전자는 추첨으로 뽑은 당첨자들에게 ▲트롬 스타일러(S5MB, 1명) ▲ LG 톤프리(HBS-TFN7, 5명) ▲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교환권(100명) 등을 증정할 예정이다.

주요기사
LG전자 관계자는 “이번 이벤트를 통해 시그니처 아트갤러리의 다양한 전시 공간을 소비자들에게 소개하고 공유할 수 있는 기회가 되었다”며 “이달 말까지 진행되는 LG 시그니처가 후원하는 김환기 특별전 온택트 관람 인증 이벤트에도 많은 참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LG전자가 비대면 트렌드에 맞춰 개관한 LG 시그니처 아트갤러리는 초프리미엄 LG 시그니처의 예술적 가치를 알리기 위해 구현한 첫 온라인 예술 공간으로 아트갤러리 설계와 디자인은 유현준 홍익대 건축과 교수가 맡았다.

아트갤러리는 시그니처관과 기획전시관 크게 2곳으로 구성된다. 시그니처관은 LG 시그니처 냉장고부터 세탁기, 올레드TV, 에어컨 등 제품을 전시하는 4개 존으로 이뤄진다.

기획전시관은 문화역서울 284(구 서울역사)의 운영위원이자 아트스페이스 휴 대표인 김노암 씨가 기획전시 총 감독을 맡았으며, 첫 기획 전시로 LG 시그니처가 후원하는 김환기 특별전 ‘다시 만나는 김환기의 성좌’가 3월 14일까지 이어진다. 이곳에서는 앞으로도 국내·외 작가들의 특별 전시가 진행될 예정이다.

박해식 동아닷컴 기자 pistols@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