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PD수첩 사실상 폐지

입력 2005-12-08 02:57수정 2009-09-30 20:3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황우석(黃禹錫) 서울대 석좌교수 연구팀에 대한 협박 취재로 물의를 빚은 MBC PD수첩이 사실상 폐지된다.

MBC는 7일 오전 최문순(崔文洵) 사장 주재로 임원회의를 열고 PD수첩 방영을 중단하기로 결정했다.

최 사장은 또 이날 회의에서 “내년 2월 주주총회 때 평가를 받겠다”고 밝혀 당장은 사태에 대한 책임을 지기 위해 사퇴하지 않을 것임을 시사했다

한편 MBC 주식의 70%를 소유하고 있는 방송문화진흥회의 이사 김형태(金亨泰) 변호사가 PD수첩 취재팀의 황 교수팀 줄기세포 검증 과정에 관여한 사실이 밝혀져 논란이 일고 있다.

MBC 관계자는 “김 변호사가 지난달 12일 PD수첩팀과 황 교수팀이 줄기세포를 주고받는 현장에 참석해 합의서 작성에 대한 자문에 응했다”며 “PD수첩의 한학수(韓鶴洙) PD와 황 교수팀의 안규리(安圭里) 서울대 의대 교수의 합의에 따라 김 변호사가 중재역을 맡았다”고 밝혔다.

서정보 기자 suhchoi@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